2024.04.13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자치

[용인신문]46년 된 수포교, 왕복 4차로 다리로 ‘개통’

처인구 포곡읍~유림동 확장 연결
교통체증 개선·상권 활성화 기대

[용인신문] 처인구 포곡읍과 유림동을 잇는 수포교가 확장 개통됐다. 수포교는 건설된 지 46년이 지나 낡고 위험하다는 평가와 함께 교량 폭이 협소해 확장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온 교량이다.

 

시는 지난 24일 처인구 포곡읍 둔전리와 유림동을 연결하는 포곡로의 수포교가 새로 건설돼 전면 개통했다고 밝혔다.

 

수포교 확장 개통에 따라 대규모 주택단지 조성으로 출·퇴근 시 만성적인 정체를 빚었던 둔전역 일대 교통 흐름이 대폭 개선되고 주변 상권의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새 수포교는 길이 96m에 폭 24.5m로 왕복 4차로 도로와 보행로까지 갖췄다.

 

시는 새 수포교 전면 개통에 앞서 기존 교량에 맞춰졌던 진출입부의 회전교차로도 위치를 옮겨 새로 설치하고 높이도 새 교량에 맞게 높였다.

 

지난 1977년 설치된 기존 수포교는 왕복 2차로에 인도조차 없어 보행자 위험이 컸고 차량교행마저 쉽지 않았다.

 

호우 때 수량이 급격히 늘어나는 경안천의 교량이면서 내구성마저 떨어져 재해위험 교량(C등급)으로 분류됐다.

 

이에 시는 지난 2021년부터 총사업비 160억 원을 들여 기존 교량을 철거하고 새 교량을 건설하는 공사에 들어가 2년 3개월 만인 이날 전면 개통한 것이다.

 

강창묵 시 도로관리과장은 “반세기 가까이 처인구 중심부와 포곡읍을 잇는 주요 통로였던 수포교를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설치했다”며 “공사 중 불편을 감내하고 협조해주신 시민들에게 감사하며 앞으로도 지역 내 교량들을 안전하게 관리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시는 교량 건설에 따른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새 교량의 포곡읍 방향 2차로를 임시로 개통한 바 있다.

 

지난 24일 왕복 4차로 교량으로 전면 개통된 새 수포교 공사전후 전경.(용인시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