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모험가 장진하의 좌충우돌

회고의 기쁨

 

[용인신문] 매년 나만의 시상식을 연다. 티비에서 하듯이 올해의 영화, 올해의 음악 등을 선정하고 상을 준다. 

 

올해의 깨달음 / 후회 / 공간 / 인물 등 35개 정도의 부문이 있다. 새로운 부문이 생각나면 추가한다. 그렇게 3년쯤 되었는데 비교해보는 맛도 있다. 

 

나만의 시상식를 하면 올해 내가 어떤 것에 관심을 가졌고, 영향을 받았고, 누구를 만났는지 정리가 되어서 좋다. 

 

연말이 되면 한해를 잘 산건지 모르겠어서 우울했는데, 몇년 전부터 시상식을 하기 시작하고는 마음이 괜찮다. 일년은 지나갔고, 작은 성취와 행복의 시간을 돌아본다. 기억은 적어두고 잡아두지 않으면 휘발되니까

 

새해에도 꾸준히 살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