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많음동두천 16.2℃
  • 구름많음강릉 20.1℃
  • 구름많음서울 18.1℃
  • 구름많음대전 16.2℃
  • 흐림대구 19.9℃
  • 흐림울산 20.6℃
  • 흐림광주 17.0℃
  • 흐림부산 20.7℃
  • 흐림고창 ℃
  • 흐림제주 19.3℃
  • 구름조금강화 17.4℃
  • 구름많음보은 15.5℃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20.6℃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종합

서울 출퇴근길 불편 해소 … 광역급행버스 ‘도입’

5001-1번·5600번, 출근 시간대 주요 정류장만 ‘정차’

용인신문 | 용인과 서울을 오가는 광역급행버스가 도입된다. 광역급행버스는 일반 광역버스와 달리 중요 정류장만 정차하는 노선이다. 만성 교통체증과 광역버스 입석 금지에 따른 좌석 부족 등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서울 출‧퇴근 시민들을 위한 방안이 마련된 셈이다.

 

용인시는 지난 8일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과 협의해 이 같은 내용의 용인-서울간 대중교통 개선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개선책은 △광역급행버스 도입 △좌석예약제 확대 △2층 전기버스 증차 △명동성당 인근 도로변 정류장 정차 △퇴근시간대 강남 일원 노선 역방향 운행으로 모두 5가지다.

 

시는 교통체증이 심한 출근시간대 승객이 많은 주요 정류장에만 정차해 이동시간을 단축하는 광역급행버스를 오는 27일부터 운행한다.

 

또 명지대에서 출발해 강남역으로 가는 5001-1번, 강변역 방면으로 가는 5600번을 오전 6~8시 각각 두 차례에 걸쳐 좌석 예약제로 운행한다.

 

좌석예약제는 시민들이 오전 6~8시에 서울로 가는 광역버스의 좌석을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Miri, DIGILOCA)을 통해 예약한 뒤 탑승하는 서비스다.

 

오는 6월부터는 5001번(강남역), 5005번(서울역), 5700A번(강변역)에도 적용하고, 급행버스로 운행하는 5001-1번과 5600번도 포함시킨다. 이에 따라 용인과 서울을 오가는 광역버스 14개 노선(33회)에서 좌석예약제가 시행된다.

 

시는 광역버스 승객이 더 많이 탈 수 있도록 친환경 2층 전기버스도 늘리기로 했다. 국토부가 올해 도입키로 한 50대의 전기버스 중 14대가 용인시에 배정돼 올해 말까지 순차적으로 투입된다. 대상노선은 명지대에서 출발하는 5000A/B번(서울역) 5대, 5001번(강남역) 1대, 5003번(강남역) 8대다.

 

만차 운행이 잦은 이들 노선의 버스에 탑승하려는 경부고속도로 인근 정류장 탑승객들이 겪고 있는 무정차로 인한 불편이 어느 정도 해소될 전망이다.

 

서울 시내 도심 혼잡으로 인한 병목현상을 해소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오는 16일부터 명동성당 방향으로 운행하는 4101번, 5000A/B번, 5005번, 5005(예약)번, P9211(퇴근)번이 중앙차선 버스정류장이 아닌 도로변 버스정류장에 정차할 수 있게 된다. 국토부 측은 이를 통해 버스전용차로 정류장 혼잡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퇴근 시간대에 서울 강남에서 경기도로 향하는 광역버스가 열차처럼 일렬로 늘어서면서 발생하는 버스전용차로의 정체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일부 노선은 정류장 순서를 바꿔서 운행한다.

 

대상 노선은 1560번, 5001번, 5001-1번, 5002B번 5003번이다. 오는 6월 말부터 경부고속도로→신양재IC→강남→신논현→반포IC→경부고속도로 순으로 기존 노선의 반대 방향으로 운행한다.

 

시와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역방향 운행으로 차량이 몰리는 퇴근시간 경부고속도로 하행방면 진입이 일부 완화돼 이동시간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울로 출퇴근 하는 시민들의 교통불편을 해소할 수있는 방안이 마련됐다. 사진은 오는 27일부터 주요 정류장만 정차하는 광역급행버스로 운행되는 5600번 버스 모습. 5600번 버스는 용인 명지대에서 서울 강변역을 오가는 노선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