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 (월)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1.3℃
  • 안개대전 1.8℃
  • 박무대구 3.1℃
  • 연무울산 6.3℃
  • 박무광주 5.3℃
  • 연무부산 8.4℃
  • 구름많음고창 1.7℃
  • 구름조금제주 9.8℃
  • 맑음강화 0.8℃
  • 구름많음보은 3.1℃
  • 맑음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3.2℃
  • 구름많음경주시 2.7℃
  • 구름많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뉴스

용인 남사 반도체 국가산단 선정

윤 대통령, "시스템 반도체에 300조 투자"한다
기존 원삼면 SK반도체 클러스터의 2배  규모

[용인신문]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300조 원에 달하는 대규모 민간 투자를 바탕으로 수도권에 세계 최대 규모의 신규 첨단 시스템 반도체 클러스터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2042년까지 300조 원 규모의 대규모 신규 민간 투자를 바탕으로 용인 남사읍 일대에 세계 최대 반도체 클러스터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클러스터에는 첨단 반도체 제조공장 5개를 구축하고 국내외 우수한 소재·부품·장비, 팹리스 기업 등 최대 150개를 유치할 계획이다.

 

남사에 들어설 예정인 시스템 반도체 국가산단은 현재 원삼면에 추진 중인 SK반도체클러스트보다는 2배 수준으로 앞으로 용인특례시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클러스터 중심이 될 전망이다. 

 

정부는 남사 신규 클러스터가 조성해서 기존 생산단지(기흥, 화성, 평택, 이천 등)와 인근 소부장 기업, 팹리스 밸리(판교)를 연계한 세계 최대 ‘반도체 메가 클러스터’를 완성한다는 목표다.

 

윤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주재한 제14차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우주, 미래차, 수소 등 첨단 산업을 키우기 위해 지방에도 3300만㎡, 총 1000만 평 넘는 규모의 14개 국가 첨단 산업단지를 새로 조성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2026년까지 계획 중인 반도체 등 첨단산업 6대 분야에 대한 총 550조 원 이상의 민간 투자가 신속히 이뤄져야 한다며 정부는 입지, R&D(연구 개발), 인력, 세제지원 등 필요한 지원을 빈틈없이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날 ‘국가첨단산업’ 육성전략을 발표했다. 여기에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이차전지, 바이오, 미래차, 로봇 등 첨단 분야 6대 핵심 산업에 2026년까지 민간 주도로 550조 원을 투자하겠다고 구상도 포함됐다. <김종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