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구름많음동두천 4.8℃
  • 흐림강릉 0.3℃
  • 구름많음서울 5.5℃
  • 구름많음대전 5.9℃
  • 흐림대구 4.1℃
  • 흐림울산 3.4℃
  • 흐림광주 5.0℃
  • 흐림부산 5.8℃
  • 흐림고창 5.4℃
  • 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4.7℃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5.5℃
  • 흐림강진군 5.8℃
  • 흐림경주시 2.9℃
  • 흐림거제 6.6℃
기상청 제공

황윤미의 Smart Eye

파월의 입만 쳐다본다

 

[용인신문] 한국은행 총재 이름은 잘 몰라도 파월(미국 Fed 의장)의 행보에는 세계인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금리 인상, 고금리, 고물가, 내년 성장률 전망치 하향, 글로벌 경기 위축과 공급망 불안 등 이에 따른 고용 한파가 몰아치고 신규채용 계획들이 미뤄지고 있다고 한다. 파월이 연설을 할 때마다 전 세계가 요동칠 정도로 ‘경제 전망’은 ‘계시’나 ‘신탁’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웃지 못할 일이다. <글·사진: 황윤미 본지 객원 사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