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4 (수)

  • 흐림동두천 17.3℃
  • 흐림강릉 18.6℃
  • 흐림서울 17.6℃
  • 흐림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많음울산 19.3℃
  • 흐림광주 17.9℃
  • 구름조금부산 21.0℃
  • 흐림고창 17.5℃
  • 맑음제주 20.9℃
  • 흐림강화 16.0℃
  • 흐림보은 14.6℃
  • 흐림금산 13.6℃
  • 구름조금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9.7℃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정치

용인, 여당발 정가개편 ‘현실화’… 민주, 용인정 이탄희 전 판사 ‘공천’

병 선거구, 정춘숙vs이홍영 ‘경선’… 시도의원 및 당원 반발 ‘확산’

[용인신문] 4.15 총선을 앞두고 여당 발 용인지역 정가 개편이 현실화 됐다.

 

표창원 국회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한 용인정 선거구에 이탄희 전 판사를 전략공천 하고, 총 3명의 후보가 공천을 신청한 용인병 선거구는 정춘숙 국회의원(비례)과 이홍영 전 청와대 교육행정관의 경선을 결정한 것.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19일 3차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공관위) 심사결과 발표했다. 당 공관위는 이날 3차 발표에서 용인병 선거구를 정 의원과 이 전 행정관 간의 양자 경선지역으로 결정했다.

 

그러나 경선일자는 지정하지 못했다. 아직 국회 문턱을 넘지 못 한 선거구 획정기준에 따라 병 선거구 내 지역 조정이 뒤따라야하기 때문이다.

 

민주당은 또 이날 전략공천위원회의와 최고위원회의를 잇따라 열고 용인정 선거구에 이탄희 전 판사를 전략공천하기로 했다.

 

21대 총선 민주당 인재영입 10호로, 지난달 입당한 이 전 판사는 사법개혁을 책임질 법관출신 영입 케이스라는 것이 당 관계자의 설명이다.

 

지난 2008년 판사로 임용된 이 전 판사는 지난 2017년 사법부 블랙리스트와 법원 내 인권연구단체인 ‘국제인권법 연구회’ 와해 계획 등을 폭로했다.

 

한편, 용인병 선거구 경선후보에서 탈락한 이우현 전 지역위원장은 당 공관위에 재심을 청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병 선거구 내 민주당 권리당원과 시도의원들도 당 공관위 측의 결정에 반발하며 집단행동을 준비하는 것으로 알려져 총선 공천과 연관된 후폭풍이 이어질 전망이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