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4.0℃
  • 맑음대구 4.9℃
  • 맑음울산 5.5℃
  • 맑음광주 4.2℃
  • 맑음부산 6.9℃
  • 맑음고창 2.3℃
  • 맑음제주 7.3℃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5.0℃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사회

기흥구 상하동 아주레미콘 민원현장 점검

주민들 이전요구... 기흥구, 개선책 논의



기흥구는 지난 7일 상하동 아주산업 레미콘(아주레미콘) 공장에서 주민 민원사항을 점검하고 개선대책을 논의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상하동 주민들이 인근에 있는 아주레미콘 공장서 발생하는 악취와 분진 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경기도와 용인시 등에 민원을 제기해 해결책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다.


기흥구는 아스콘 관련 환경문제가 심각하게 거론되고 있는 만큼 아주 레미콘 사업장의 이전을 적극 촉구하기로 했다.


구 관계자는 이전 전까지 사업장을 보다 철저히 관리하도록 조치해 주민들의 대기오염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주산업은 지난 1983년부터 상하동 레미콘 공장을 가동하고 있으며 90년대 이후 주변에 아파트와 빌라가 건설되면서 공장 이전을 요구하는 민원의 대상이 됐다.<용인신문 - 박기현 기자>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