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7 (일)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4.8℃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5.5℃
  • 맑음광주 3.2℃
  • 맑음부산 10.5℃
  • 맑음고창 -0.4℃
  • 맑음제주 9.0℃
  • 구름조금강화 -2.8℃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1.2℃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원삼면노인회, 울진 산불 이재민 돕기

잿더미 절망 주민에 온정의 손길

[용인신문] 지난 15일 원삼면노인회(회장 정경모)와 원삼면행정복지센터(면장 이남근)는 경북 울진에서 발생한 대규모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위해 구호품을 전달했다.

 

지난 7일부터 12일까지 원삼면노인회를 주축으로 사암4리 광곡마을 주민과 함께 이재민들이 입을 수 있는 깨끗한 옷, 신발, 이불 등을 모았고, 성금으로 구매한 라면 10박스를 울진군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지역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전달했다.

 

정경모 노인회장은 “턱없이 부족하지만, 이재민들께서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셨으면 좋겠다”며 “용인시와 원삼면 등 더 많은 분이 발 벗고 나서서 도움을 드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남근 원삼면장은 “원삼면노인회가 지역사회를 위한 행실로 많은 분께 귀감이 돼서 너무 감격스럽다”며 “눈물로 밤을 지새우는 울진군 이재민들이 원삼면에서 보낸 따뜻한 마음을 통해 하루빨리 일상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울진 산불피해 이재민에게 전달할 구호품과 함께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용인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