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10.2℃
  • 흐림서울 7.6℃
  • 구름많음대전 7.7℃
  • 구름많음대구 11.1℃
  • 구름많음울산 10.9℃
  • 흐림광주 12.7℃
  • 구름많음부산 14.5℃
  • 흐림고창 10.9℃
  • 구름조금제주 17.8℃
  • 구름많음강화 6.1℃
  • 구름많음보은 3.5℃
  • 구름많음금산 5.3℃
  • 구름많음강진군 13.6℃
  • 흐림경주시 9.0℃
  • 구름많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용인의 하늘이 맑아졌다

도내 미세먼지 농도 최저치…황사 감소도 한몫

   
경기도 대기오염도가 대기질 개선대책을 시행한 2006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에 따르면 도내 미세먼지(PM10)와 이산화질소(NO₂)의 농도는 49㎍/㎥와 28ppm으로 2006년 68㎍/㎥와 31ppm보다 각각 28%, 9.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역대 최소치를 기록했던 2011년 56㎍/㎥와 30ppm보다도 미세먼지는 12.5%, 이산화질소 농도는 6.7% 감소한 수치다.

시·군별로 살펴보면 안양·의정부·광주·김포 등 6개 시는 미세먼지 농도 10㎍/㎥ 이상, 남양주·동두천·양평은 이산화질소 농도 0.005ppm 이상 감소했으며 수원·성남·용인·안산 등 주요 대도시를 포함한 대부분의 시에서 오염도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대기오염도 감소 이유로 경기도 대기질 개선대책과 황사 감소 등을 꼽고 있다.

도는 2006년부터 당시 높은 오염도를 기록했던 미세먼지와 이산화질소 농도를 낮추기 위해 대기질 개선대책을 마련하고 자동차 배출가스 저감대책을 비롯해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한 관리 강화 등을 추진해 왔다.

또한 도내 31개 시·군에 69개 도시대기측정소를 설치, 미세먼지와 이산화질소 오염도 등을 측정하며 대기질 관리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황사 감소도 대기질 개선의 주요인이다. 실제로 2011년에는 9회의 황사 유입이 있었지만 2012년에는 2회의 약한 황사만 발생했었다.

도 관계자는 “수도권은 파리·도쿄 등 선진국 주요 도시에 비해 미세먼지는 1.8~3.5배, 이산화질소는 1.2~1.7배 높은 상황”이라며 “전국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의 36%가 밀집해 있고 대기오염원인 인구, 자동차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을 감안하면 미세먼지와 이산화질소가 계속 줄고 있다는 것은 고무적인 상황”이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