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6 (토)

  •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13.2℃
  • 맑음서울 9.0℃
  • 박무대전 8.7℃
  • 맑음대구 6.6℃
  • 맑음울산 12.3℃
  • 흐림광주 9.5℃
  • 맑음부산 13.2℃
  • 구름많음고창 8.1℃
  • 구름조금제주 13.3℃
  • 맑음강화 7.6℃
  • 맑음보은 5.3℃
  • 구름조금금산 6.1℃
  • 구름많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시, 무상귀속 누락 토지 발굴… 정부로부터 32억 환급

구갈동 20-8번지 1필지 3584㎡ 토지 소유권 이전 완료

[용인신문] 용인시가 국가로부터 무상양여 받은 뒤 20년간 소유권 이전이 누락된 토지를 찾아 소유권을 이전하고 토지매입비 32억을 환급받았다.

 

시는 지난달 21일 한국자산관리공사로부터 기획재정부 소유였던 기흥구 구갈동 20-8번지 1필지 3584㎡의 소유권을 이전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한국자산관리공사는 기획재정부 등 정부 부처 소유의 국유재산을 위임 관리하는 공공기관이다.

 

이 땅은 지난 2003년 구갈 레스피아 조성 당시 국유지였지만, 기획재정부가 용인시에 무상양여키로 했던 곳이다.

 

시는 지난 2021년 구갈 레스피아 개량 사업을 추진하면서 당시 기획재정부에서 사업 대상 부지 일부를 무상으로 받기로 한 사실을 인지하지 못한 채 사업을 추진, 토지매입대금 32억 원을 지급했었다.

 

이 같은 사실은 구갈 레스피아 개량 사업과 관련해 시 재산관리과에서 당시 관련 서류를 찾다 밝혀졌다.

 

이에 시는 지난 1월부터 한국자산관리공사에 과거 무상귀속 서류를 찾아 제시하고 끈질기게 재검토를 요청한 결과, 지난해 지급한 토지매입비 32억 원과 함께 토지의 소유권을 이전받았다.

 

한편 재산관리과 시유재산발굴팀은 앞서 지난 2월에도 도시계획도로 설치 후 무상귀속이 누락된 토지와 연접한 잔여 토지 10필지를 추가로 기부채납 받아 33억 원 상당의 토지 소유권을 확보, 재정 확충에 기여했다.

 

용인시가 정부로부터 토지매입비 32억 원과 토지 소유권을 이전받은 기흥구 구갈동 20-8번지 항공사진 위치도.



용인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