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21.8℃
  • 흐림강릉 19.4℃
  • 흐림서울 23.6℃
  • 대전 21.1℃
  • 대구 20.3℃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19.7℃
  • 부산 19.5℃
  • 흐림고창 19.7℃
  • 흐림제주 22.3℃
  • 흐림강화 22.5℃
  • 맑음보은 20.1℃
  • 구름조금금산 19.6℃
  • 흐림강진군 20.7℃
  • 구름조금경주시 20.7℃
  • 흐림거제 20.0℃
기상청 제공

맛집탐방

[용인TV]정마루 호박꽃(굿푸드3호탐방기)

용인 줌마가 찾아낸 숨은 맛집 (탐방3호)

                               -영상취재,제작/백승현 PD ytvnews@hanmail.net

    -용인신문 9 월  26일 보도-

 -취재/박숙현 회장 europa@yonginnews.com

*굿푸드 프로젝트는 용인 음식문화발전을 위해 용인신문, 용인TV, 용인가로수,
용인음식문화발전연구소, 용인아이, 티브로드 기남방송, 수지구·기흥구·처인구음식업협회가

 함께 합니다

    ^^^정마루호박꽃^^^

커다란 단호박 꽃접시에 얹혀진
훈제 오리와 찰밥의 3합
단호박의 부드럽고 달콤한 맛에
건강도 챙기니 일석이조 

 

   
                                                      *정마루 호박꽃*

     양지IC를 벗어나 지산CC방향으로 조금 가다보면 단호박 요리 전문점인 정마루호박(대표 정철교)이 나온다. 한적한 교외 분위기와 단호박이라는 시골스런 아이템이 달콤하게 어울리는 집.

 

   
                                   대표  정철교
단호박은 가히 웰빙시대의 대표적인 식재료라고 할 수 있을 만큼 보편화됐지만 정마루호박꽃처럼 단호박을 특화시킨 음식점은 보기 드물다.

보통 외식가에서 사이드메뉴 정도의 재료에 그치는데 반해 정마루호박꽃에서는 단연코 단호박이 주인공이다.

정마루호박꽃의 대표적 요리인 단호박오리훈제구이단호박낙지찜의 경우 오리와 낙지가 메인 재료지만 이 집에서 차지하는 단호박의 역할을 굳이 설명 하자면 메인요리를 받쳐준다기 보다는 메인과 투톱을 경주한다는 표현이 옳을 듯하다. 단호박의 맛과 인상이 그만큼 강렬하다는 이야기다.

단호박의 단맛을 결단코 싫어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정마루호박꽃의 단호박오리훈제구이는 한번쯤 맛보라고 권하고 싶다. 요즘 무한변신이라는 말을 많이 사용하지만 이곳에서도 단호박의 무한 변신을 경험할 수 있다.

   
           *단호박 훈제오리구이*

별도로 구워낸 커다란 단호박이 마치 꽃접시처럼 펼쳐진 위에 별도로 쪄낸 찰밥과 별도로 구워낸 훈제오리가 얹혀 3합을 이루는 독특한 형태이면서도 달콤 쫄깃한 게 맛있다.

단호박의 부드럽고 달콤한 맛과 쫄깃한 오리훈제의 조화, 거기에 해바라기씨, 대추 등 견과류가 톡톡 씹히는 찰진 찰밥의 조화가 입맛을 당긴다.

물론 주 고객이 여성이다. 자극적이고 얼큰한 요리를 선호하는 남성들은 언뜻 외면하기 십상일 듯도 싶다.

그런데 보통 여성 고객이라면 40~50대의 시간적 여유가 있는 주부들을 연상하기 쉽지만 이곳은 20~30대 젊은층이 주요 고객을 이룬다. 은근하게 우러나는 깊은 맛을 원하는 중년의 입맛과는 달리 단호박의 강렬하고 달콤한 맛이 젊은층의 기호에 맞기 때문이다.

훈제오리보다도 오히려 단호박에 손길이 먼저간다. 먹음직스럽게 구워진 단호박을 한입 베어 먹으면 그 달콤한 맛의 유혹이란. 정사장은 보통 고객들이 호박 안쪽의 노란 살 부분만 먹는데 껍질째 먹는 게 영양이 많다고 귀띔해준다.

   
                    *단호박 낙지찜*

고춧가루가 들어가야 제맛이라는 사람들을 위해서는 단호박낙지찜이 준비돼 있다.

단호박을 한입씩 베어물면서 고소한 오리훈제룰 먹거나 얼큰한 낙지찜을 먹다보면 행복한 포만감에 젖어들게 된다. 요리를 다 먹은 후 한수저 떠먹는 단호박 수제비도 그럴듯 하지만 특히 단호박을 발효시켜 만들었다는 단호박 차 맛이 독특하다.

 

   
                                       *단호박 정식*
이 집의 또 다른 대표 음식인 단호박정식찐 단호박으로 밥그릇을 대신해 단호박 전문점다운 아이디어가 돋보인다. 밥 한수저 먹고 부드럽고 달콤한 단호박찜을 곁들여 먹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식사 자리다.

단호박이 펼치는 이 모든 향연을 만들어낸 장본인은 이집 대표인 정철교 사장이다. 단호박 전문점 5년을 포함해 외식업 경력 18년차인 정사장은 외식업에 첫발을 들여놓을 때부터 모든 표준 레시피를 직접 만들어냈다. 보통 외식업체들은 주방장이 음식맛을 좌우하지만 정마루호박꽃의 정사장만큼은 철저하게 본인이 직접 레시피를 작성해 요리를 완성시킨다.

개발단계에서는 주인이 직접 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맛있는 집의 맛있는 레시피들이 많은데, 그러나 주인이 직접 맛을 개발할 경우에는 그 맛있다는 맛보다 훨씬 더 맛있게 할 수 있는 나름의 비법을 연구 발견하게 됩니다.”

오랜 시간 다양한 음식에 대한 연구개발 경력을 갖고 있다 보니 어떤 음식이든 겁이 안난단다. 그는 지금도 음식의 연구 개발을 위해 끊임없는 공부와 맛집 투어의 발품 팔기를 게을리 하지 않는다.

그는 맛에 관한한 모든 것을 자신의 책임으로 돌리는 장인정신의 소유자이기도 하다.

   
                                       *단호박 낙지찜*
입맛과 눈맛의 첫 느낌이 강한 정마루호박꽃은 이미 사이버세계에 소문난 맛집. 인터넷 상의 맛집에 등극해 있어 수도권에서 일부러 찾아오는 사람들이 많다. 또 주변의 양지골프장이나 아시아나골프장, 지산골프장을 찾는 여성 골퍼들의 단골집이기도 하다.

 

 

 

 

 

 

 

 

   
                           *단호박 훈제오리구이*
전라도, 용인, 제주도, 뉴질랜드에 4계절 차질 없는 싱싱한 단호박 공급처를 확보하고 있어 그 명성에 영원히 차질이 없을 듯 보인다. “좋은 음식 맛의 비결은 90%가 좋은 식자재 확보의 노하우에 달렸다”는 정사장의 지론대로 정마루호박꽃은 좋은 레시피에 좋은 식자재가 든든하게 뒷받침하는 오래가는 맛집이다.

 

 

 



포토리뷰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