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맑음동두천 -3.1℃
  • 구름조금강릉 -0.3℃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0.2℃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4.7℃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황윤미의 Smart Eye

 

[용인신문] 말 몇 마디로 끝날 주문을 수십 가지 선택지를 놓고 고르게 하는 게 고역인 ‘키오스크’는 고령층들에겐 두려움의 대상이다. 기계와 대화하는 법을 가르치는 강좌가 복지관 노인대학 주민센터 등에서 보통 5~6주, 길게는 12주 과정으로 개설되어 있다. ‘터치’가 익숙하지 않은 노인들에겐 구세주 같은 강의이다. 기계에 대한 두려움 극복이 시작이다. 정보 소외 계층 가운데 70대 이상의 정보화 수준은 한국인 평균의 46.6%에 그친다. 교통·문화·복지에서 제외될 수밖에 없는 절반이 넘는 70·80대들은 열려있는 교육 기회를 적극 활용해야 할 것 같다.<글/사진: 황윤미 객원사진기자>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