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맑음동두천 -3.1℃
  • 구름조금강릉 -0.3℃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0.2℃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4.7℃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황윤미의 Smart Eye

 

[용인신문] 매년 쌀소비량이 줄고 있다는 뉴스는 꾸준히 들리지만, 정부의 장기대책은 없는 모양이다. 수입쌀이 꾸준히 풀리고 있고, 과잉 생산된 국내 쌀들을 일정 부분 사들여 창고에 보관하는 거 말고는 없단다. 올해 산지 쌀가격은 20년 전 가격으로 회귀했다고 한다. 시름에 찬 농민들이 정부의 후속대책과 근본대책을 요구하며 거리로 뛰쳐나오고 있다. 익어가는 황금 들판을 보며 마냥 흐뭇해 할 수 없는 현실이다.

<글·사진: 황윤미 본지 객원사진기자>



용인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