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월)

  • 흐림동두천 18.9℃
  • 구름많음강릉 17.6℃
  • 흐림서울 18.4℃
  • 흐림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20.6℃
  • 구름많음울산 21.2℃
  • 흐림광주 19.1℃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3.0℃
  • 흐림강화 19.2℃
  • 흐림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17.9℃
  • 흐림강진군 20.4℃
  • 구름많음경주시 20.0℃
  • 구름많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뉴스

시의회, 낙생공원 백지화 대책 모색

‘낙생저수지·주변 습지 보존가치 점검’ 간담회



[용인신문] 내년 71일부로 시행되는 공원부지 일몰제로 용인시를 비롯한 지자체들이 골치를 앓고 있는 가운데 용인시의회가 해결책을 모색하고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나섰다.


용인시의회는 지난 5일 대회의실에서 낙생저수지 및 주변 습지의 보존가치 점검, 고기(낙생)공원 일몰위기 대안 모색간담회를 가졌다.


시의회와 환경단체인 용인환경정의 주최로 열린 간담회에는 장정순·유진선·이은경·김진석·하연자·명지선 시의원과 시 공직자 및 동천초등학교 학부모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용인의 현황을 파악하고 낙생저수지 및 주변 습지의 보존가치 점검, 고기(낙생)공원 일몰의 문제점 및 보전 방안 등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이정현 용인환경정의 사무국장은 낙생저수지 및 주변 습지의 보존가치를 주제로 발표했으며, 이어 진행된 토론에서는 장정순 의원이 좌장을 맡아 시의원, 환경단체, 주민대표들이 함께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지난달 중순 장정순·유진선 의원은 고기동 주민 등과 함께 낙생저수지, 고기공원 등을 방문하고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으로 지정된 대모잠자리를 발견하는 등 사전 현장답사에 나서기도 했다.


장정순 의원은 낙생저수지와 주변 습지, 고기공원을 방문해 보존가치가 높은 동식물 등을 직접 발견했다. 자연환경을 보존하며 시민이 살기 편한 시설을 개발하는 것이 중요하다시 집행부의 일몰제 대책을 살펴본 뒤 재정 형편에 따라 공원부지를 존치시키는 방향을 마련하는 데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포토리뷰





배너